kor
Nashville TN USA Sung Shin Episcopal Church Nashville TN USA Sung Shin Episcopal Church Nashville TN USA Sung Shin Episcopal Church Nashville TN USA Sung Shin Episcopal Church

내쉬빌 한인 성신 교회

5325 Nolensville Pike
Nashville, Tennessee USA
37211
+1 (615) 333-9979

문신규 목사

카테고리 목록

이민 안내 보기
건강 안내 보기
진학 안내 보기
간증 보기
기타 보기
찬양 보기
성경 보기
안중근 의사의 말. 그 깊은 뜻
Jan 7, 2010 10:01 PM 기타 에서

안중근 의사의 . 깊은


20080303_400


"하루라도 책을 읽지 않으면
입안에 가시가 돋친다."
안중근 의사가 남긴 말이다.

일제 치하에서 우리 민족들이 핍박을 당하던 시대에
안중근 의사 목구멍을 타고 오르는 불을
어찌 감당할 수 있었으랴.

100년 전 안중근 의사는 끓어오르는 분노와
생각을 잊기 위해
책을 읽으며 마음을 마음을 달랬을 것이다.

이 말을 후세는 독서의 중요성을
강조한 말이라 칭한다.
의미심장하고 비장한 결의가
들어 있지만
독서의 중요성이라는 측면에서는
너무나 터프한 표현이 아닐 수 없다.

더 깊이 들여다보면
그 속엔 민족들의 고통에 대한 한과 피와
분노가 담겨 있기 때문이다.

사람의 됨됨이는 책을 통해서 그 사람을 만들어 간다.
한권의 책을 만들기 위해서는
그 저자의 인격과 지식 그리고
행동의 산물까지도 녹아져 있다.

그래서 책을 읽는 다는 것은 저자와 같은 모습이
그 인격으로 녹아져간다.

특히 많은 독서로 인격을 다듬어갔던
안중근 의사의 붓글씨와 그의 손 낙관은
그의 삶과 지조, 그리고 그의 인품이
그대로 모두 녹아져 있다.

차가운 바닥에 앉아
책을 읽으며 온 몸을 불사를 수 밖에 없었던
그 때의 그 심경을 우리는 헤아려야 한다.

우리는 그 처절했던 역사의 교훈을 절대 잊지말자!
우리 후손이 그의 마음을 마음 깊은 곳에 안고 살아야 한다.
바로 이것이 우리의 나라를 위한 길이기 아닌가?

나라없이 살아가는 사람의 처절함을 모르는
이 시대의 우리들...
오늘 하루만이라도 가슴에 손을 얹자!
 대한민국이 있기에 우리는 어디를 가나
든든함을 가지고 떳떳이 삽니다.

- 나라위해 생명을 바친 이가 있기에 우리가 있습니다. –

jkk
초록색 배경은 하나님 나라의 계절 대표색깔 입니다

Jay Johnston, Christianity